추석 차례상 9가지 간소화된 음식으로 준비하기

추석 차례상 9가지 간소화된 음식으로 준비하기

밀과 유병 등 기름진 음식을 준비해 제사 지내는 것은 예에 어긋난다고 합니다. 전 부침이 제일 시간과 노력이 많이 드는 일인데 좋은 소식입니다. 또한 금과옥조로 여겼던 홍동백서, 조율이시도 예법에 관한 문헌에 없는 표현이라 합니다. 이제 정성껏 간단하게 차례상을 준비하면 되겠습니다. 우리의 최대 명절인 추석과 설날이 되면 차례상 준비에 드는 비용과 시간이 만만치 않습니다. 물론 죽은 분을 기리는 마음에 정성을 다해 준비하고 모셔야 하겠지만 현실은 마음처럼 쉽지 않은게 사실입니다.

간소화된 차례상 차림에 대한 가이드라인이 나와 있지만 처음 고전적인 차례상에 관해 알아보겠습니다. 차례상은 지역이나 가문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어동육서, 좌포우혜, 조율이시의 원칙에 따라 차례상을 준비합니다.


제사 지내는 순서
제사 지내는 순서

제사 지내는 순서

1. 상 차리기제사상에 지방 혹은 사진을 올리고 음식을 차립니다. 2. 강신조상님 모시기모든 참석자는 제사상 앞에 나린히 섭니다. 제주 제사상 앞으로 나와 꿇어앉아 향을 피웁니다. 제주는 보통 아들이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집사 제주에게 술을 한잔 따라 줍니다. 제주모삿그릇빈 그릇에 조금씩 세 번 붓습니다. 술잔 잡는 법 왼손으로 잔 받침대를 잡고, 오른손으로 잔을 잡는다. 제주두번 절합니다.

3. 참신조상님께 인사참석자 전원 모두 합동으로 두 번 절합니다. 4. 초헌(조상님께 인사)제주 – 향을 피웁니다. 집사 – 남자 조상 잔을 제주에게 주고 술을 가득 부어줍니다. 제주 – 모삿그릇에 조금씩 세번 붓습니다. 제주 – 반 넘게 남은 술을 집사에게 줍니다. 집사 – 술잔을 밥과 국 사이에 놓고 젓가락을 음식 위에(2열) 놓습니다.

옛날 학자들의 차례상
옛날 학자들의 차례상

옛날 학자들의 차례상

음식보다. 필요한 것은 정성입니다. 어르신들이 밤을 하나하나 까고, 송편을 빚고, 만두를 만들고, 음식을 많이 해야 정성이라 생각하는 것보다. 간단하게 차례나 제사를 살며 가족과 대화를 더 많이 하고, 음식에 대한 스트레스 없이, 고부갈등 없이 편하게 지내는 것이 더 좋다고 생각됩니다. 아래는 우리나라 학자들의 차례상입니다.

실제 뼈대 있는 양반은 달랐다고 합니다. 제사가 많았기에 음식도 많지 않았고, 살아생전에 좋아했던 음식 1~2가지가 전부였다고 합니다.

가족들이 모이는 것이 중요하며, 시대에 맞게 서로에서 부담을 주지 않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설날, 추석 차례상과 제사상 상복장 사진
설날, 추석 차례상과 제사상 상복장 사진

설날, 추석 차례상과 제사상 상복장 사진

위 사진은 성균관에서 공개한 추석 차례상 표준안입니다. 차례상 혹은 제사상의 상복장 사진에 들어있는 음식의 종류로는 술, 송편, 나물, 구이, 김치, 과일 총 6가지이고 집안에 따라 생선, 육류, 떡이 들어갑니다. 위 사진의 차례상 혹은 제사상에 전이 들어가 있지 않은 경우는 사계전시에 나온 조상들이 기름에 볶은 음식을 쓰지 않는 것이라는 내용이 나왔다는 성균관의 입장입니다.

성균관 차례상 표준안 타협점

유교에서는 원래 검소함을 강조했습니다. 왜 포가 없냐?, 부실하냐? 이렇게 생각하실 수 있지만 오히려 허례허식으로 많이 차리는 것은 유교사상과 맞지 않습니다. 전통도 아닌 전통을 고수하는 것이 오히려 가족 간 불화를 일으 킬 수 있습니다.

누군가 스트레스 받는 명절이라면 안 하는 게 좋다고 봅니다. 부모님들이 예전에 우리 세대에는 이렇게 고생했는데 지금은 예의가 없습니다.는 말을 하기 보다.

제사나 추석, 설날 차례상은 편하게 차리며 가족 간의 화합을 더 중요시하는 게 좋다고 봅니다.

차례상 표준안

성균관의례정립위원회는 최근 제례문화 바로알기 사업의 하나로 차례상의 표준화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이에 의하면 추석차례상의 기본은 송편, 나물, 구이적, 김치, 과일4가지과 술 등입니다. 여기에 여유가 된다면 육류, 생선, 떡 등을 올릴 수 있습니다. 위에서도 봤지만 기름에 튀기거나 지진 음식은 차례상에 꼭 올리지 않아도 됩니다. 성균관의례정립위원회 측은 각 가정의 형편에 맞게 음식을 하는 것이 고전적인 예법이고 마음과 정성은 음식의 가짓수에 있지 않다 고 합니다.

이 정도 상차림이라면 젊은 세대들도 충분히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간소화한 차례상에 대한 정리 이제 몇 주 후면 추석명절이 시작됩니다. 지금은 명절날 해외여행을 가는 등 모든 가족이 다. 모여 차례를 지내지 못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미리 어버이 산소를 찾아 벌초와 성묘를 하고 긴 연휴는 각 가정이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게 됩니다.

자주 묻는 질문

제사 지내는 순서

1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

옛날 학자들의 차례상

음식보다 구체적인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설날 추석 차례상과 제사상 상옷모양새

위 사진은 성균관에서 공개한 추석 차례상 표준안입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